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

현재 0분께서 접속해 있습니다.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
9107  1/759
 Name 토야할미
 File #1   친구.jpg (16.4 KB)  Download : 96
 Subject 지음(知音)



우리도 많은 소리에 둘러싸여 삽니다

그 소리들 가운데 귀에 들어오는 소리도 있고

그냥 흘러가 버리는 소리도 있습니다

얼굴을 찌푸리게 하는 소리고 있고

귀를 막게 하는 소리도 있습니다

소리를 듣고 재빨리 몸을 숨기는 경우도 있고,

수많은 소리 가운데 내게 오는 발소리를

용하게 찾아내는 때도 있습니다

나를 가장 잘아는 사람은 내 소리를 알아듣는 사람이라고 합니다

내 소리를 알아듣고 내가 지금 어떤 마음 상태인지를 아는 사람,

그가 나를 제일 잘 아는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그걸 ‘지음(知音)’ 이라고 합니다

가장 친한 사람도 그렇게 부릅니다




번호별로 보기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
9107
 엄마는 그래도 되는줄 ...[10]

토야할미
2004/04/11 2271

 게시판의 성격에 대해 [2]

토야할미
2010/07/04 1389
9105
 나는 그에게 무엇일까

토야할미
2004/03/19 1524
9104
 향기[2]

토야할미
2004/03/19 1585
9103
 기쁘게 받아 들이기

토야할미
2004/03/19 1658
9102
 가족[1]

토야할미
2004/03/19 1618
9101
 그대 사랑하고 있는가

토야할미
2004/03/15 1669
9100
 또하나의 힘

토야할미
2004/03/15 1515
9099
 세상에서 가장 먼 거리

토야할미
2004/03/09 1528
9098
 나를 위로하는 날

토야할미
2004/03/09 1619
9097
 나이를 먹는다는 것은......

토야할미
2004/03/09 1620

 지음(知音)

토야할미
2004/03/09 1615
1 [2][3][4][5][6][7][8][9][10]..[759] [next]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oorimnet